한글성경 | 독어성경


  Geist 2017.11.18 02:11  
 http://theology.co.kr
 http://www.holybible.or.kr/B_SAE/cgi/bibleftxt.php?VR=2&CI=1286&CV=99&FR=H
 http://gutenberg.spiegel.de/luther/bibel/mose5.htm
 마음과 뜻과 힘을 다하여 | 신명기 6:4-7

2007년 4월 18일, 부활절 둘째 주 수요일 : 신명기 묵상


주님은 우리의 하나님이시요, 주님은 오직 한 분 뿐이십니다.
당신들은 마음을 다하고 뜻을 다하고 힘을 다하여,
주 당신들의 하나님을 사랑하십시오.

내가 오늘 당신들에게 명하는 이 말씀을 마음에 새기고
자녀에게 부지런히 가르치며, 집에 앉아 있을 때나
길을 갈 때나, 누워 있을 때나 일어나 있을 때나,
언제든지 가르치십시오.


Höre, Israel, der Herr, unser Gott, ist ein einiger Herr. Und du sollst den Herrn, deinen Gott, liebhaben von ganzem Herzen, von ganzer Seele, von allem Vermögen. Und diese Worte, die ich dir heute gebiete, sollst du zu Herzen nehmen und sollst sie deinen Kindern einschärfen und davon reden, wenn du in deinem Hause sitzest oder auf dem Wege gehst, wenn du dich niederlegst oder aufstehst,


신명기 6:4-7



*

본문에서 모세는 백성들에게 마음과 뜻과
힘을 다하여 하나님을 사랑하라는 권고를 한다.

또한 모세가 백성들에게 전하는 하나님의 말씀을
마음에 새기고, 자녀들에게도 가르치고,
생활가운데 언제든지 가르치라는 말을 한다.

그리스도인의 하루는 하나님의 말씀과 법도를
지키느냐 아니면 현실 가운데 타협하느냐 라는
선택 앞에 날카롭게 직면하게 된다.

하나님의 뜻을 찾는 그리스도인의 올바른
삶의 선택에서만 우리 삶이 하나님을 사랑한다는
고백을 할 수 있게 된다.

우리가 마음과 뜻과 힘을 다하여
진정 하나님을 사랑하고 있는가?를 고민한다면
오늘 우리의 삶이 어디로 향해 나아갔는가를
우선적으로 봐야 할 것이다.

*

하나님,

입술만이 아니라, 마음과 뜻과 힘을 다하여
하나님을 사랑하게 하옵소서.

입술만이 하나님을 향한 것이 아니라
하루 하루 다가오는 삶의 선택 가운데
당신의 뜻을 향한 삶이 되게 하소서.

우리의 육신은 세상 가운데 있으나
언제나 우리의 영혼은 당신의
말씀 안에서 살아갈 수 있게 하옵소서.

아멘












번호
제목
작성자
날짜
조회
공지   하나님의 말씀  Geist  2009/06/15 6
공지   그리스도의 삶을 닮아가는 삶  Geist  2007/04/12 38
공지   말씀과 함께를 열며  Geist  2007/03/24 6178
43  주님을 경외하는 자 | 잠언 8:10-14  Geist 2009/07/20 3341
42  하나님의 법 | 이사야 1:1-10 [1]  Geist 2009/01/01 7297
41  자기가 하는 수고 | 전도서 2:24-25  Geist 2008/10/06 6380
40  슬기를 찾아 | 잠언 23:4-5  Geist 2008/10/04 5572
39  마음을 꿰뚫어 보시는 주님 | 잠언 21:2  Geist 2008/07/28 5042
38  속마음을 꿰뚫어보시는 주님 | 잠언 16:2  Geist 2008/07/26 6435
37  서로 사랑하며 | 잠언 15:17  Geist 2008/07/24 5849
36  구원을 향한 삶 | 잠언 4:20-27  Geist 2008/07/22 5269
35  누군가의 길을 비춰준다면 | 요한복음 15:13  Geist 2007/10/09 10308
34  아침에 주의 인자하심을 | 시편 92  Geist 2007/08/28 10634
33  애통해 하며 자기의 옷을 찢고 | 역대지하 34:19  Geist 2007/06/19 9337
32  이 성전이 지금은 존귀하지만 | 역대지하 7:21-22 [1]  Geist 2007/06/19 9115
31  당신의 눈동자처럼 | 신명기 32:10  Geist 2007/06/19 8633
30  가난한 동족이 살고 있거든 | 신명기 15:7  Geist 2007/05/31 8489
29  나그네를 사랑하라 | 신명기 10:19  Geist 2007/05/10 8908
28  지난 사십년 동안 | 신명기 8:4-6  Geist 2007/05/10 9616
 마음과 뜻과 힘을 다하여 | 신명기 6:4-7  Geist 2007/04/20 9435
1 [2][3]
 

Copyright 1999-2017 Zeroboard / skin by ChanBi